반려동물과 함께하는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HUTS&BAY (허츠앤베이)

[SILVER LINING] 수빈씨와 조슈아, 빈센트의 입양 이야기

November, 2017

1. 본인의 성함과 하시는 일을 말해주세요.
조수빈 이라고 하고 본업은 집사이며 사료값을 벌기 위한 부업은 회사원 입니다.
 
2. 본인의 반려묘를 소개해주세요!
조슈아와 빈센트 입니다. 조수빈에서 ‘조슈’아/‘빈’센트 를 차용하였습니다. 조슈아는 귀가 안 들리는 관계로 종종 혼자 최대 볼륨으로 "꾸에엥~" 거리며 이상한 소리는 내는게 매력이며 또한 새벽녘에도 볼륨 조절을 못해서 종종 잠을 깨운다. 빈센트는 완전 친화적인 성격으로 불리는 일명 '개냥이'라 시도 때도 없이 만져달라고 들이대는 게 매력이며 맨날 똥을 묻히고 다녀서 별명은 똥장이 입니다.
 
3. 반려묘는 입양과정을 말해주세요. 조슈아는 경기도 양주에 있는 한국동물구조관리 협회 사이트에 공고로 올라와서 지인의 추천으로 입양 신청을 하게 되었고 협회 직접 방문 후 첫 대면하는 자리에서 눈이 마주치자마자 바로 안겨서 그날 바로 저희 집으로 오게 되었습니다. 빈센트의 경우는 지인의 지인분이 집안 사정으로 파양하게 되었는데, 본인 주변에서 고양이가 제일 잘 살 수 있는 환경인 것 같다고 연락이 왔고, 안 그래도 조슈아에게 친구가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있던 차라 입양을 결정 하게 되었습니다.
 
4. 고양이를 기피하는 대상들이 생각보다 많아요. 이들에게 말해주고 싶은 고양이만의 매력은?
대부분이 성격이 까다롭다, 사람을 피한다 뭐 그런 식으로 소문만 듣고 일반화 시키는데 개, 묘차가 은근 있다. 저희 집 두 녀석들은 둘 다 사람에게 친근한 스타일이라 퇴근하고 집에 들어오면 두 녀석 다 만져달라고 현관에서 기다리다가 달려들어서 한동안 계속 비비면서 친근감 표시하고 잘 때도 더운 여름을 제외하면 항상 침대 위에서 같이 자기도 한다. 화장실 모래만 열심히 관리해주면 대소변은 따로 훈련 시키지 않아도 되고 개들에 비해 사료, 간식류들의 부피가 크지 않고 보관도 쉬운 편이다. 고양이만의 매력은 개는 24시간 항상 붙어있어야 하는 느낌인데 고양이는 독립적인 성향 차이로 서로의 사적인 시간을 존중해주는 느낌이 든다.
 
5. 길거리를 다녀보면 유기견은 거의 보이지 않는다. 그에 반해 유기묘는 쉽게 볼 수 있는데, '캣맘'(길거리 고양이에게 밥을 주는)과 주변 주민들과 마찰이 많더라. 이런 부분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습성이 아예 다른 개체들이라 사실 비교하기 좀 애매한 부분이 있다고 생각한다. 개는 사람과 친화적인 유전자 덕분에 유기 상태라도 다른 사람들에게 구조 혹은 입양이 쉬운 반면 고양이들은 일단 사람과 거리는 두는 습성으로 구조 자체도 쉬운 편은 아니다. 캣 맘의 경우에 있어 문제가 되는 상당한 부분이 사유지나 주거지역 내의 민감한 부분에 양해나 허가받지 않고 임의로 급식소를 만드는 행위로 알고 있다. 대부분이 막연한 '동정심' 등으로 본인이 임의로 판단한 장소를 선정하는 게 제일 큰 문제인 것 같다. 장소의 지리적 특성이나 주변 거주민들의 동선 등을 고려하고 종의 특성을 잘 알고 있는 전문단체의 자문이나 별도의 연구 등의 노력 및 지자체의 지원 사업등으로 지역에 조금씩 남는 별도의 공간 등을 활용하는 방안이 마련되었으면 좋을 것 같다. 본인의 '동정심'을 타인에게 해를 끼치면서까지 강요하는 행위는 지양되었으면 하는 것과 사람 외에도 주변에 같이 살아가는 다른 생명들을 이해하고 그 존재들을 도와주는 사람들도 이해하여 줄 수는 없을까 하는 바람이다.
 
6. 연달아 터진 ‘강아지’이슈가 동물 관련 법안에 큰 영향을 끼칠 것 같다. 고양이 또한 보호받아야 하기에 소리내어 말하고 싶은 부분이 있다면?
대형견의 입마개 강제 법제화 건으로 말이 많은데 해결방안을 모색하고 추진하는 바에 있어서는 찬성이지만 반려동물에 대한 조사 또는 지식이 없는 사람들의 방식은 잘못되었다고 생각한다. 강아지는 사람과 함께 야외활동을 즐길 수 있기 때문에 반려인과 비반려인이 기본적인 '매너'와 '배려'를 가지고 있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고양이 같은 경우에는 강아지와 같이 크게 이슈가 되지 않지만 살아가는데 있어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 위에서 말했듯 당장의 해결방안을 모색한다기보다 기간을 설정하고 문제를 해결해 나가길 바라는 마음이다. 어찌 됐든 유기든 아니든 함께 살아가는 생명체이니까 이들도 존중해주길 바라는 마음이다.